Mikko Huotari

Head of Programme Foreign Relations at the Mercator Institute for China Studies (MERICS)

Mikko Huotari (PhD) heads the research program on Geoeconomics and International Security at the Mercator Institute for China Studies (MERICS) in Berlin. His research focuses on China’s foreign policy, China-Europe relations and regional order in Asia. He has published extensively on China’s global investment strategy, China’s role in global security and in global governance. Before joining MERICS, he taught International Political Economy and Chinese Foreign Policy at the University of Freiburg and worked on policy-oriented China research at the German-Chinese Law Institute in Nanjing, the German Embassy in Beijing and the German Council on Foreign Relations (DGAP) in Berlin.

미코 후오타리는 베를린의 MERICS(Mercator Institute for China Studies)에서 경제지리와 국제안보에 대한 연구 프로그램을 이끌고 있다. 그의 연구는 중국의 외교정책, 중국-유럽 관계 및 아시아 지역질서에 초점을 두고있다. 후오타리는 중국의 글로벌 투자 전략, 글로벌 안보와 글로벌 거버넌스에서 중국의 역할에 대하여 꾸준히 출판하고 있다. 메릭스에 합류하기 전, 그는 프라이부르크대학 (University of Freiburg)에서 국제정치경제 및 중국외교정책을 가르쳤고 난징의 독일-중국 법률기관에서 중국의 정책에 대하여 연구했으며 베이징의 독일 대사관과 베를린의 독일 외교위원회(DGAP)에서 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