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m Sutton

Chairman at Weber Shandwick EMEA & Asia Pacific

Tim Sutton is Chairman of Weber Shandwick EMEA and Asia Pacific and is one of the global PR industry’s most respected practitioners. He also serves as Chairman EMEA and Asia Pacific of the Constituency Management Group (CMG) of parent company Interpublic, which includes its various below the line marketing services businesses in the disciplines of public relations, events management, sports marketing and brand identity. Based in London, Tim supports the strategic development and collaboration across brands in CMG’s portfolio. He also plays an advisory role in digital and analytics strategy, mergers and acquisitions, and all other cross-brand business development initiatives in the two regions.

With more than 30 years in the industry, Sutton is regarded as one of the world’s most respected PR firm practitioners, highlighted by his experience in more than 40 developed and emerging markets. He is a renowned strategic communications advisor having directed corporate and brand development programmes as well as public affairs issues campaigns for some of the world’s top companies and industries.

Tim has been heavily involved in advising numerous companies at a senior level on major restructuring and brand communications strategies, including Compass Group, IBM, Kingfisher and Unilever and is also a recognised authority on crisis management, brand strategy, employee communications and the globalisation of PR.  He was responsible for an international programme on behalf of the Save Darfur Campaign to help relieve the suffering of the Darfuri people in Sudan.

Prior to his career with Weber Shandwick, he was chairman of Orpheus Group and previously chairman of BSMG Worldwide’s European operations and Chief Executive Officer and co-owner of Charles Barker plc, then one of the UK’s best known and respected independent PR companies.

Educated at Magdalen College, Oxford University (Philosophy, Politics & Economics), Tim is a member of the Institute of Public Relations.  He is a frequent speaker at industry conferences and a guest on radio and television business and media programmes.

팀 서턴은 웨버샌드윅(Weber Shandwick) 유럽·중동·아프리카 (EMEA) 및 아시아-태평양 지부의 회장으로서 세계 홍보 업계에서 가장 존경 받는 전문가 중 한 명이다. 모회사인 인터퍼블릭 (Interpublic)의 후원자 관리 그룹(Constituency Management Group)의 EMEA 및 아태지역의 회장도 겸임하고 있으며, 홍보, 이벤트 관리, 스포츠 마케팅 및 브랜드 정체성 부문의 다양한 마케팅 서비스 비즈니스를 맡고 있다. 디지털 및 분석 전략, 기업 인수 합병 및 두 지역의 다른 모든 브랜드 간 비즈니스 개 계획에서 자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업계에서 30년 이상의 경력을 쌓은 서턴 회장은 40개 이상의 선진국 시장과 신흥 시장에서의 경험을 가지고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존경 받는 PR전문가 중 한 명이다. 그는 또한 전 세계 유력 기업 및 산업 분야의 기업 및 브랜드 개발 프로그램 및 홍보 업무 캠페인을 담당한 바 있는 유명한 전략적 통신 고문이다.

서턴 회장은 컴퍼스 그룹 (Compass Group), IBM, 킹피셔 (Kingfisher) 및 유니레버 (Unilever) 등 유력 기업에 주요 구조조정 및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전략에 대해 중요한 자문을 제공했으며 위기관리, 브랜드 전략, 직원 커뮤니케이션 및 홍보 세계화의 권위자이기도 하다. 그는 수단 다르푸르 주민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한 세이브 다르푸르 (Save Darfur) 캠페인을 대표하는 국제 프로그램을 담당했다.

웨버샌드윅 에서 경력을 쌓기 전에 그는 오피어스 그룹 (Orpheus Group)의 회장을 역임했으며 이전에는 비에스엠지 (BSMG Worldwide)의 유럽 지사장 겸 최고경영자 (CEO)이자 당시 영국에서 가장 유력한 독립 홍보 회사 중 하나인 찰스 바커 (Charles Barker plc.)의 공동소유자였다.

옥스퍼드 막달레 대학에서 철학, 정치, 및 경제를 공부한 서턴 회장은 홍보 연구소 (Institute of Public Relations)의 회원이기도 하다. 그는 업계 콘퍼런스의 주요한 연사이자 라디오, TV 비즈니스 등 매체의 출연자로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